볼보, 신형 S60 출시..가격은 4760만~5360만원

Instagram YouTube

볼보가 S60을 통해 ‘프리미엄의 대중화’를 선언했다.

볼보자동차코리아는 27일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출시회를 갖고, 이날 국내 최초로 공개된 신형 S60의 시판에 돌입했다.

중형급 세단에 속하는 S60은 운전의 재미를 찾는 ‘뉴 제너레이션’ 공략을 위해 개발된 전략 모델로, 지난 1978년 ‘갤럭시 프로젝트’로 탄생해 14년간 스웨덴 제조업 역사상 가장 큰 투자로 개발된 ‘850’을 모태로 한다.

이후, 새로운 모델명 체계에 따라 1996년 S70, 2000년 1세대 S60, 2010년 2세대로 진화하면서 매 세대마다 혁신적인 기술을 선보여왔다. 이날 선보여진 3세대 신형 S60은 90클러스터와 동일한 SPA (Scalable Product Architecture) 플랫폼을 기반으로 8년만에 완전 변경된 모델이다.



신형 S60의 외관 디자인은 역동적인 성능을 암시하면서 도로 위에서 강력한 존재감을 드러내는 자신감으로 새롭게 태어났다. 특히 ‘토르의 망치’로 대변되는 아이코닉한 패밀리룩과 세로형 그릴 디자인, 듀얼 테일 파이프, 블랙 다이아몬드 컷 휠 등 새로운 디테일을 통해 역사상 가장 강인한 볼보의 이미지를 강조한다.

여기에 이전 세대 대비 125mm 늘어난 전장(4760mm)과 50mm 낮아진 전고(1430mm), 15mm 줄어든 전폭(1850mm)으로 설계된 동급 모델 최대의 차체 볼륨과 다이내믹한 스탠스 및 뛰어난 무게배분을 갖췄다. 또한 트렁크 상단에 일체형 스포일러를 적용해 스포티한 인상을 제공하는 것과 더불어 공기저항을 최소화해 안정적인 주행을 지원한다.

대시보드 및 도어, 센터콘솔 마감에 리니어 라임 다크 매트 우드(모멘텀) 또는 드리프트 우드(인스크립션 모델) 등 나뭇결이 살아있는 최고급 천연 소재를 사용해 프리미엄 공간의 경험을 극대화했다. 장시간 주행에도 안락함을 제공하는 시트는 컴포트 레더를 기본으로 제공되며, 인스크립션 모델에는 운전석 및 조수석에 마사지, 통풍 기능이 포함된 최고급 나파(Nappa) 레더 시트가 탑재된다.

특히 전 트림에 열선시트 및 실내공기청정 시스템(IAQS)이 더해진 클린존 인테리어 패키지와 전동식 파노라마 선루프를 갖췄으며, 인스크립션 모델은 각 좌석마다 최적화된 온도를 설정할 수 있는 4 구역 독립 온도 조절 시스템까지 추가된다.


신형 S60은 인간 중심(Human-Centric)의 혁신을 기반으로 민첩하면서 직관적인 조작을 통해 새로운 운전의 즐거움을 제시한다. 이를 위해 도로와 연결된 느낌을 주는 낮은 시트 포지션과 더불어 전 트림에 헤드업 디스플레이(HUD)와 12.3인치 디지털 디스플레이 인스트루먼트 클러스터를 기본 탑재했다.

여기에 명확히 표시된 도로에서 앞 차와의 간격을 사전에 설정된 일정한 간격으로 유지하며 최대 140km/h까지 주행이 가능한 첨단 운전자 보조기술인 ‘파일럿 어시스트 II(Pilot Assist II)’까지 기본으로 갖췄다.

세로형 9인치 터치 스크린을 갖춘 센서스는 차의 주요 기능 및 내비게이션,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손쉽게 조작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애플 카플레이/안드로이드 오토 등 최신의 인포테인먼트 어플리케이션까지 지원한다. 인스크립션 모델에는 총 출력 1100와트의 15개 스피커로 구성된 영국의 하이엔드 스피커 바워스&윌킨스(B&W, Bowers & Wilkins)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과 360°서라운드 뷰 카메라까지 추가된다.

국내 출시 모델은 최고출력 254마력, 35.7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하는 직렬 4기통 T5 터보차져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조합된다. 최고속도는 240km/h,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성능은 6.5초에 불과하다.

플래그십 모델과 동일한 수준의 첨단 안전 시스템인 ‘인텔리 세이프’도 전 트림에 기본으로 적용됐다. 특히, 시티 세이프티(City Safety)는 조향 기능이 추가되어 한걸음 더 진화했다. 이는 레이더 및 카메라가 도로 위 차량과 사이클리스트, 보행자 및 큰 동물을 식별해 잠재적인 사고 시나리오에서 내부 및 외부의 사람들을 보호하는 기술로 자동 제동 기능과 충돌 회피 시스템을 통해 충돌을 피하거나 완화할 수 있다.

여기에 도로 이탈 완화 기능(Run-off Road Mitigation)과 ‘반대 차선 접근 차량 충돌 회피 기능(Oncoming Lane Mitigation)’, ‘사각지대 정보 시스템(Blind Spot Information)’, ‘액티브 하이빔 컨트롤’ 등 첨단 안전 기술도 모두 기본 장착됐다.

이윤모 볼보자동차코리아 대표는 “이번에 출시한 신형 S60은 럭셔리 세단 시장의 게임 룰을 바꾸는 역할을 할 것”이라며, “새롭게 태어난 럭셔리 세단, 신형 S60을 통해 더 많은 분들이 볼보가 제시하는 더 나은 삶의 가치와 주행의 즐거움을 경험하시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S60은 모멘텀과 인스크립션 등 두 종류의 트림으로 선보여지며, 모멘텀은 4760만원, 인스크립션은 5360만원으로 책정됐다. 이는 인스크립션 기준, 미국 동일 사양 대비 최대 1000만원 이상 저렴한 가격이다. 여기에 5년 또는 10만 km의 업계 최고 수준의 워런티와 주요 소모품의 무상지원이 제공된다.